고개숙인 시장과 의원


여기자 성추행과 관련 잠적했던 전 한나라당 사무총장 최연희 의원이 20일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피해자와 국민들에게 고개숙여 사과하고 있다. (사진 왼쪽)

또한 이른바 `공짜 테니스' 논란과 관련해 이명박 서울시장이 20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시민 여러분께 깊은 사과를 드린다"라고 말 한 뒤 회견장을 나서며 인사를 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