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장전형(張全亨) 대변인은 21일 조지 부시미국 대통령 집권 2기 출범과 관련, "부시 대통령이 `무력사용도 불사하겠다'고 한것은 2기 행정부도 대북강경정책을 이어가겠다는 것으로 보여 우려하지 않을수 없다"고 말했다.

장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2기 부시행정부 출범을 환영한다"고 전제한뒤 "어떤경우나 형태든 한반도에서 무력충돌이나 전쟁이 있어서는 안된다"면서 "북한 핵문제는 6자 회담의 틀 내에서 합리적으로 해결하는 것이 정도"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승우기자 leslie@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