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은 오는 6월5일 실시되는 지방 재.보궐 선거 후보자 공모를 오는 4일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민주당 장전형(張全亨) 대변인은 "지난달 27일부터 30일까지 후보자 1차 공모를실시한 결과 20여명이 응모했으나, 제주지사와 전남지사 재보선이 추가되는 등 새로운 상황이 조성됨에 따라 공모를 연장하기로 했다"며 "내주중 현지 실사와 여론조사등을 통해 후보를 확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남지사 후보에는 박준영(朴晙瑩) 전 청와대 공보수석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국민의 정부에서 주요 각료를 지낸 K씨의 출마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맹찬형기자 mangels@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