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은 21일 감사원에 강금실(康錦實) 법무부장관과 대통령비서실에 대한 특별직무감찰을 요구키로 했다.

민주당은 이날 상임중앙위원회에서 강 장관이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의 변호를맡은 문재인(文在寅) 전 민정수석과 만나기 위해 출근을 하지 않은 것은 공무원으로서 부적절한 처사라는데 의견을 함께 하고 이 같이 결정했다고 이승희(李承姬) 대변인이 전했다.

민주당은 또 "대통령 비서실이 권한이 정지된 노 대통령에게 회의 결과를 보고하는 것은 법 위반"이라며 대통령 비서실에 대해서도 특별직무감찰을 요구키로 했다.

(서울=연합뉴스) 고일환기자 koman@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