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로 앉은 康법무

노무현 대통령 측근비리 특검법안이 10일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된 가운데 강금실 법무장관이 국무위원석에 혼자 앉아 있다

김병언 기자 misaeon@hankyung.com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