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의 제16대 대통령 선거 후보 및 지도부 선출 전당대회가 오는 4월 20일 실시된다.

민주당은 6일 저녁 상임고문단 회의를 열어 4월 20일 전당대회 개최안을 7일 당무회의에 상정하고 이에 대해 이의가 없을 경우엔 합의처리, 이의가 있을 땐 표결처리키로 했으나 그동안 다수가 4월 전대를 지지해온 만큼 통과될 것이 확실시된다.

이에 따라 민주당은 7일 전대 시기가 확정되는 대로 이번주중 당헌.당규 개정소위와 전당대회준비위원회, 경선기획단을 구성하는 등 본격적인 경선국면에 돌입할 전망이다.

민주당은 특히 대선후보 선출 선거인단을 모두 7만명으로 구성하고 이 가운데 20%는 대의원, 30%는 당원, 50%는 일반국민 공모자로 선정키로 해 선거 역사상 처음으로 일반 국민이 정당 대선후보 경선에 참여하게 된다.

민주당은 이와함께 지도부는 11명의 최고위원으로 구성하되 선출직 8명과 함께 원내총무를 당연직 최고위원으로 하며 대표최고위원이 2명의 지명직 최고위원을 제안할 수 있도록 했다.

대선 후보와 지도부의 중복 출마는 허용되며 동일인이 후보와 대표에 동시에 당선될 경우엔 후보 경선의 차점자가 대표를 맡게된다.

서울=연합뉴스) 김민철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