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 국가혁신위는 계속되고 있는 실업난 해소를 위해 각종 세제 감면을 통한 기업의 고용확대 방안 등을 담은 장기적 ''일자리창출 프로그램''을 마련, 내달중 발표키로 했다.

혁신위 미래경쟁력분과 소속 한 의원은 6일 "현 정권의 구조조정 실패로 기업도산과 함께 실업자도 크게 늘었다"며 "그동안 잘못된 구조조정을 치유하는 차원에서 장기적인 일자리 창출 프로그램 구축작업을 마무리하는 단계"라고 말했다.

이 의원은 "이번 프로그램은 단기적이거나 정부여당이 하던 눈속임식이 아니라 장기적이고 실천가능한 것이 중심"이라며 "법인세 폐지 또는 대폭인하 등의 정책도 일자리 창출 프로그램과 연계된 것"이라고 덧붙였다.

분과는 이달중 시안을 마련, 두세 차례 내부 토론회를 거쳐 내달 중 이회창(李會昌) 총재에 보고할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최이락기자 choinal@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