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감고 합장한 여.야 대표

6일 오전 경남 합천군 해인사에서 열린 대한불교 조계종 혜암종정 영결식에서 민주당 한광옥 대표와 한나라당 이회창 총재가 서로 눈을 감고 합장한 채 기도를 올리고 있다.

/ (합천=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