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테러사태로 12일 오후 열릴 예정이던 김영삼 전 대통령과 자민련 김종필 명예총재간 만찬회동이 무기연기됐다. 자민련 변웅전 대변인은 이날 오전 "김 명예총재가 미 테러참사 등 비상시국인 만큼 회동을 연기하는 게 좋겠다는 뜻을 김 전 대통령측에 전달,회동을 무기연기키로 했다"고 밝혔다. [한국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