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은 8일 오전 여의도 당사에서 김중권(金重權) 대표 주재로 긴급 최고위원회의를 개최, 정국현안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라고 장전형(張全亨) 부대변인이 7일 밝혔다.

배석자없이 최고위원들만 참석하는 이날 회의에서는 최근의 당 대표 내정을 둘러싼 당내 진통에 대한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 당의 한 관계자는 "오늘 여러 최고위원들이 최근 사태에 대한 논의를 위해 긴급 최고위원회의 소집을 대표에게 제안해 내일 회의가 개최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민철기자 minchol@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