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조찬기도회장 자격으로 호주를 방문중인 민주당 김영진(金泳鎭) 의원은 29일 일본 역사교과서 왜곡문제와 관련, "호주 상원의원인 브루스 베어드 세계기독의원연맹(WCPA) 공동대표 등과 만나 일본 역사교과서문제에 대해 양국 기독의원들이 공동대응키로 합의했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호주 연방정부가 일본 역사교과서 재수정을 강력히 요구하도록 기독의원들이 건의키로 했으며 이를 위해 `한국-호주 기독의원 연맹'을 결성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의원은 이에 앞서 한국기독실업인회 시드니지회 및 시드니 기독교교회협의회가 공동주최한 일본 역사교과서 왜곡수정촉구 교민 촛불기도회에 참석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범현기자 kbeomh@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