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공동선언 발표 1주년 기념 평양시 보고회가 14일 인민문화궁전에서 개최됐다고 북한 언론들이 이날 보도했다. 북한 평양방송ㆍ조선중앙방송, 조선중앙TV에 따르면 이날 보고회에서 양형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은 기념보고를 통해 "역사적인 평양상봉이 마련되고 북남 공동선언이 발표된 것은 우리 민족의 자주통일 위업 수행에서 일대 전환의 계기를 열어놓고 국제 정치정세 발전에 중대한 영향을 미친 역사적 사변이었다"고 강조했다. 양 부위원장은 이어 "북남 공동선언 이행을 통하여 민족의 존엄이 힘있게 과시되고 조국통일 운동에서는 일찍이 있어보지 못한 획기적인 전진이 이룩되었다"고 지적했다. (서울=연합뉴스) 한동철기자 hdc@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