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 국회 본회의에 출석한 임동원 통일부장관(왼쪽)과 김동신 국방부장관이 북한상선 영해침범 사태에 대한 대책을 논의하고 있다.


/ (서울=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