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은 4일 "한나라당 정인봉(鄭寅鳳)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서가 국회에 제출되면 정당한 국회법 절차에 따라 합법적으로 처리할것"이라고 밝혔다.

민주당 장전형(張全亨) 부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판사출신 변호사인 정 의원은 자신의 재판에는 불참하면서도 변호를 맡은 재판에는 꼬박꼬박 출석했고, 국회에서 국무위원과 증인을 상대로 호통치는 후안무치한 행동을 보였다"며 "한나라당과 이회창(李會昌) 총재도 더이상 국회가 범법자의 피난처가 아니라는 점을 국민에게 보여줘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맹찬형기자 mangels@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