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은 리연수 경공업상을 해임하고 후임에 리주오 경공업성 부상을 임명한 것으로 14일 밝혀졌다.

조선중앙TV는 이날 리주오 경공업상이 양형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 조창덕 내각 부총리 등과 함께 함남 함흥시의 산업시설을 돌아봤다고 보도, 이같은 사실을 확인했다.

내각 경공업성을 이끌어갈 리주오 경공업상의 신상에 대해서는 그가 경공업성 부상을 지냈다는 것 외에 알려진 것이 없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