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 이회창 총재는 24일 여의도 당사에서 박재규 통일장관으로부터 언론사 사장단 방북계획 등 남북관계 진전상황에 대한 보고를 듣는다.

이 총재는 이 자리에서 북한의 조선일보 비방문제에 대해 정부가 적극적으로 나서줄 것을 요청하고,유사한 사건의 재발방지를 당부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형배 기자 kh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