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회의 자민련 한나라당 등 여야의원 50여명은 19일 오전 잠실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2002년 월드컵 추진 국회의원 연맹 창립식"을 갖고 자민련
박태준 총재를 회장으로 선출했다.

박 총재는 인사말을 통해 "오는 24일 한.일 의원간 축구대회를 계기로
한국과 일본의 의회간 교류가 더욱 활발해지기를 바란다"면서 "특히 한.일
의원축구가 2002년 월드컵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초석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여야 의원들은 이날 창립식을 전후로 2차례에 걸쳐 한.일 의원 축구대회에
대비한 연습경기를 가졌다.

< 김형배 기자 khb@ >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10월 20일자 ).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