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 상공부에서 공직생활을 시작, 산업 무역 통상 등을 두루 거친 정통
상공관료.

특허청 항고심판소장과 차장도 역임, 특허업무에도 밝은 편.

모나지 않은 성격으로 특허청을 서비스기관으로 변모시키는데 공헌했다는
평가를 받고있다.

부인 유정애(50)씨와 2남

<>경북 문경(52) <>서울대 법대 <>행시 7회 <>상공부 국제협력과장
<>섬유생활공업국장 <>특허청 항고심판소장 <>특허청 차장


(한국경제신문 1998년 3월 9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