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국당 강삼재사무총장은 24일 "신한국당의 선거자금이 여유가
있다"는 일부보도와 관련,조목조목 근거를 제시하며 반박에 나서는등
이례적 대응.

강총장은 이날 "선관위지정기탁금,후원회기부금,국고보조금,관훈동당
사 매각대금등 4.11총선전에 약 6백40억원의 수입이 예상되지만 실제로
지구당에 지원해줄수 있는 돈은 3백억원에 불과하다"며 자금난을 강조.

강총장은 "전국 2백53개 지역구에 법정선거비용만 지원해줘도 약 2백
30억원이 필요하다"며 "이번 선거를 돈으로 치르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
다"며 어려운 사정을 설명.

강총장은 특히 "일부 지구당위원장들의 경우 사무실조차 마련하지 못
하고있는 것으로 알고있다"며 "이들에 대해 후원회를 확보할수 있도록
중앙당에서 배려하는등 간접적인 지원을 할것"이라고 부연.

< 김태완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6년 2월 25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