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홍구국무총리는 19일 한일수교문서공개요구에 대해 "내년 공개대상 외교
문서를 심의하기위해 내달 열릴 외교문서공개심의위원회에서 공개여부를 결
정하겠다"고 밝혔다.

이총리는 이날 국회 대정부질문에 대한 답변에서 한일수교문서 공개를 요구
하는 의원들의 질의에 대해 이같이 밝히고 "수교문서 공개는 한일관계 및 국
익등과도 관련된 사안인만큼 신중히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이에앞서 최형우 이상재 김길홍 박희부의원(이상 민자당)과 김상현 정상용
의원(국민회의), 이부영 박계동의원(민주당), 양순직의원(자민련)등 여야의
원들은 <>5.18특별법 제정문제 <>세대교체 <>지역감정해소등 주요 정치쟁점
등에 대해 질의를 벌였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0월 20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