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주=김삼규기자 ]민자당은 4일 제주시민회관에서 6.27 지방선거에
나설 제주도지사후보 선출대회를 열고 우근민전지사를 후보로 확정했다.

이날 경선에서 우전지사는 총유효투표수 6백7표중 4백95표를 얻어 1백12표
를 기록한 강봉찬한국감정원감사를 제치고 당선됐다.

우전지사는 당선인사에서 "제주지사를 지낸 이론과 실무경험을 바탕으로
취임하는 그날부터 바로 업무를 집행해 제주를 풍요롭게 하는데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5월 5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