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무총리실은 새정부 출범이후 지난 1일까지 업무수행과 관련한
금품수수등의 부조리 행위로 모두 4백1명의 공직자가 정부합동특
감반에 적발된 것으로 집계됐다고 27일 국회에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서 밝혔다.


(한국경제신문 1994년 9월 28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