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자당 김종필대표는 22일 김일성은 6.25를 일으켜 수백만 동포를
희생시킨 ''전범''일뿐 아니라 무력공산통일을 이루려는 기도도 버리지
않고 있다고 김일성을 극렬히 비난하고 나섰다.

김대표는 이날 안동시지구당(위원장 김길홍)에서 가진 주민간담회
에서 "김일성은 지난 50년 전쟁을 도발, 수백만동포를 희생시킨 전
범의 우두머리이며 아직도 핵무기를 만들어 그때 못이룬 무력공산통
일을 이루겠다는 가당치 않은 생각을 갖고있다"고 주장했다.

김대표는 특히 "지금 우리가 당면한 어려움중 가장 큰 것은 가공할
원자탄을 만들어 우리를 괴롭히고 있는 북한의 도전"이라며 "이같은
북한의 도전에 대해 우리는 인내를 갖고 현명하게 위기를 잘 극복해
야 한다"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