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무부는 16일 6.25 발발 44주년을 맞아 이날부터 25일까지 10일간을
''주민신고 집중 홍보기간''으로 정해 국가 안보의식과 함께 간첩및 거동
수상자,재난과 오염 등 위해 요인에 대한 신고 의식을 높이도록 홍보
활동을 강화키로 했다.

내무부는 특히 이 기간중 전국의 반,마을,직장 단위로 조직된 주민신고
망을 일제 점검하는 한편 언론기관및 유선방송, 마을 앰프방송 등을 통한
홍보 활동과 재난취약 지역에서의 주민신고 모의훈련 등을 실시키로 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