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은 행정구역 개편과 관련,내무부의 지역주민 여론조사 결
과를 수용하되 주민여론조사에서 절차상 논란을 빚었던 지역 7-
8군데에 대해서는 주민투표 실시를 요구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민주당은 곧 주민투표법안을 마련,당무회의 의결을
거친 뒤 6월 임시국회에 제출키로 했다.
민주당 지방자치구역개편특위의 조세형위원장은 18일 "33개시
32개군이 통합에 찬성한 것으로 나타난 내무부 주민여론조사 결
과를 수용할 수 밖에 없다"며 "그러나 주민여론조사 과정에서
다소 문제가 있었던 지역에 대해서는 주민투표를 실시해야 한다"
고 말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