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인화 부산상공회의소 회장(왼쪽)이 16일 국립부경대학교에 발전기금 1억 원을 쾌척했다.

장 회장은 지난해 부산상의 제24대 회장으로 취임한 뒤 지역의 주요 현안 사업 해결은 물론 청년 스타트업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힘쓰고 있다.

아너소사이어티 활동을 비롯해,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 지원을 위한 지역 기업의 기부를 이끄는 데 앞장섰다.

장 회장은 "지역 청년이 학업에 힘을 쏟는 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부산의 미래인 청년들이 지역에서 마음껏 꿈을 펼치고 성장할 수 있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부경대는 이번 발전기금을 학생 장학금 등 대학 발전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장인화 부산상공회의소 회장(왼쪽)과 장영수 부경대 총장. 부경대 제공

장인화 부산상공회의소 회장(왼쪽)과 장영수 부경대 총장. 부경대 제공

한편 부경대는 선진 경영문화 확산 등 지역 경제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지난해 장 회장에게 명예 경영학 박사학위를 수여했다.

부산=민건태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