빠르고 믿을  있는 머신 러닝 비즈니스 솔루션


실용적 인공 지능(AI)과 사전 구축된 머신러닝(ML) 모델 분야의 선도기업 중 하나인, 일렉트리파이(ElectrifAi)는 오늘 컴퓨터 비전(Computer Vision)과 이미지 애널리틱스(Image Analytics) 컬렉션에서 가능한 모델들을 포함, 아마존 세이지메이커에 제공하는 사전 구축 및 구조화된 ML 모델의 확장을 발표했다. 아마존 세이지메이커는 머신러닝을 위해 만들어진 여러 종류의 역량을 한곳에 모아, 데이터 전문가와 개발자들이 뛰어난 머신러닝 모델을 빠르게 준비, 구축, 습득, 배포할 수 있게 돕는 아마존 웹 서비스(AWS)에서 제공하는 머신러닝 서비스이다. 


일렉트리파이는 현재 58개의 머신러닝 모델을 발표했다.


새로운 컴퓨터 비전 모델들은 카메라에 적용되어, 새로운 타입의 응용을 가능하게 하고 새로운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게 한다. 예를 들어, 드론에 장착된 카메라는 사람, 차량, 동물을 추적하는 데 사용될 수 있다. 심지어 카메라와 추적하고자 하는 물체가 빠르게 움직이더라도 가능하다. 오디오 분석 역시 전반적인 솔루션을 더 다양하게 해준다. 


일렉트리파이의 컴퓨터 비전 사용 예시:


  • 주변 통제를 위한 스마트 버드(드론)
  • 법률 집행을 위한 스마트 바디 카메라
  • 현장 준비된 이미지 기반 피부 상태 식별
  • 업무 현장 안전성 향상
  • 군중 내 특정인 신원 확인
  • 농장 동물 보호 유지

이미지 애널리틱스 모델은 아마존 세이지메이커를 위해 정확성을 가지고 의학적 이상을 발견, 구분, 해석할 수 있어 질병의 진행과정이나 치료법의 성공과 실패를 추적할 수 있다. 또한 이 모델은 일반 스마트폰으로 찍은 사진에서 여러 종류의 피부 상태를 바로 식별할 수 있다. 


일렉트리파이 이미지 애널리틱스 사용 예시:


  • 출입구에서 사용될 수 있다
  • 이동식 엑스레이 기기가 있는 곳에 배치될 수 있다
  • 빠른 사람 찾기
  • 특정기간 동안 치료법의 효능을 측정하는 목적
  • 내부 견체도, 질병 식별 표시 또는 다른 호흡기 건강상태의 시각화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컴퓨터 비전은 인공지능 업계의 게임 체인저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저희는 어떻게 이 새로운 모델들이 빠르게 새로운 응용을 가능하게 하는지 놀라지 않을 수 없습니다. 이 모델들은 모든 종류의 새로운 도구를 만드는 과정을 단순화하여 모든 복잡한 과정을 명료한 인터페이스로 감췄습니다."라고 일렉트리파이의 클라우드 파트너스 상무이자 제품개발부장인 짐 맥고완(Jim McGowan)은 말했다.


아마존  서비스(AWS) 머신러닝 모델은 전세계에서 사용가능합니다. 여러분이 속한 조직에  머신러닝 적용 촉진을 돕는 저희 사전학습 모델과 관련된 서비스 체험을 원하시면 여기 클릭하세요


일렉트리파이(ElectrifAi) 소개
일렉트리파이(ElectrifAi)는 사업 가능 머신러닝 모델 업계의 세계적인 선도기업이다. 일렉트리파이의 목표는 여러 조직, 단체들이 일하는 방식을 바꿀 수 있도록 도와 머신러닝을 통해 원가 절감과 이익과 수행능력의 향상을 이끌어내는 것이다. 2004년에 설립된 일렉트리파이는 경험 많은 업계 리더십, 세계적인 전문가 팀, 그리고 증명된 대규모 정형, 비정형 데이터 변환을 자랑한다. 많은 양의 인공지능 기반 제품 자료는 다양한 사업 기능, 데이터 시스템을 너머 팀들이 기록적인 시간에 뛰어난 결과를 낼 수 있게 해준다. 일렉트리파이에는 대략 200명의 데이터 전문가, 소프트웨어 엔지니어와 직원들이 대부분 포춘 500대 기업, 2,000여 고객의 만족을 위해 일하고 있다. 일렉트리파이 미션의 중심에는 전세계 기업들을 위해 인공지능을 만들고, 머신러닝을 더욱 이해하기 쉽고, 실용적이며, 이익 창출이 가능하게 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일렉트리파이는 저지 시티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상하이와 뉴델리에 지사가 있다. 


로고 - https://mma.prnasia.com/media2/1321884/ElectrifAi_Logo.jpg?p=medium600


저지 시티, 뉴저지, 2021년 1월 13일 /PRNewswire/


Related Links :

http://www.electrifai.net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