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일 저녁 확진 판정"
백신 3차 접종 상태
슈주 멤버들과 접촉 없었다
슈퍼주니어 은혁 / 사진 = 텐아시아DB

슈퍼주니어 은혁 / 사진 = 텐아시아DB

슈퍼주니어 멤버 은혁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20일 은혁의 소속사 Label SJ 측은 "은혁이 20일 오전 선제적으로 받은 코로나 19 신속항원검사에서 양성 의심 소견이 나와 병원을 방문해 PCR 검사를 추가 진행하였고, 금일 저녁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전했다.

이어 소속사 측은 "은혁은 지난 12월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까지 완료한 상태로 현재 경미한 증상만 있으며, 예정된 스케줄은 모두 중단하였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와 안정을 취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또 슈퍼주니어 다른 멤버들과의 밀접 접촉은 없었지만 멤버들, 스태프들이 수시로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은혁은 지난 17일 SBS '런닝맨' 촬영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양성 의심 소견이 나왔다는 것을 듣게 된 유재석과 하하는 이날 MBC '놀면 뭐하니?' 촬영 중 가까운 선별진료소로 PCR 검사를 받았다. 다른 출연진들 또한 검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전문

안녕하세요. Label SJ입니다.

슈퍼주니어 은혁이 20일 오전 선제적으로 받은 코로나 19 신속항원검사에서 양성 의심 소견이 나와 병원을 방문해 PCR 검사를 추가 진행하였고, 금일 저녁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은혁은 지난 12월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까지 완료한 상태로 현재 경미한 증상만 있으며, 예정된 스케줄은 모두 중단하였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와 안정을 취하고 있습니다.

최근 은혁과 다른 슈퍼주니어 멤버들과의 밀접접촉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되었으나, 멤버 전원과 관련 스태프들은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해 수시로 검사를 진행하고 체크하고 있습니다.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은혁이 조속히 건강을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습니다. 방역 당국의 요청 및 지침에도 성실히 협조하겠습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