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송라이터 심규선, 24일 새 미니앨범 `소로 小路` 발매…“막막한 이들에게 건네는 위안”



싱어송라이터 심규선이 다채로운 음악적 색채를 펼친다.

심규선은 오는 2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미니앨범 `소로 小路`를 발매한다.

`소로 小路`는 지난해 12월 발매한 디지털 싱글 `월령:下` 이후 심규선이 10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보로, 깊은 숲과 밤의 정원을 거닐며 발견한 것들에 대해 그린다. 노래 속에 담긴 다정한 메시지들은 부드럽지만 힘 있는 어조로 인생의 함의를 이해하려는 의지를 드러낸다.

이번 앨범에는 더블 타이틀곡 `수피 樹皮`와 `밤의 정원`을 포함해 `시내`, `우리는 언젠가 틀림없이 죽어요`, `소로 小路`, `무지개의 끝`, `La Pluie`와 각 곡의 Inst.까지 총 14개의 트랙이 수록되어 있다. 심규선은 가슴을 울리는 따스한 목소리로 막막한 시대를 걸어가고 있는 이들에게 어느 때보다도 특별한 위안을 전할 예정이다.

특히 오는 25일 정오부터 `소로 小路` LP 예약 판매가 시작된다. 이번 판매는 한정 수량으로 제작되어 소장가치를 더하는 만큼, 리스너들의 많은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심규선의 새 미니앨범 `소로 小路`는 오는 2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