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오징어 게임` 주연으로 미국 독립영화상 후보

배우 이정재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으로 미국 독립영화 시상식 `고섬 어워즈` 수상 후보에 올랐다.

21일(현지시간) 발표된 `2021 고섬 어워즈` 후보명단을 보면, 이정재는 더 굿 로드 버드`(The Good Lord Bird)의 에단 호크, `퀸스 갬빗`(The Queen`s Gambit)의 안야 테일러 조이, `더 화이트 로투스`(The White Lotus)의 제니퍼 쿨리지 등과 함께 새 시리즈 부문 최우수 연기상 후보에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미국의 독립영화 지원단체 IFP(Independent Filmer Project)가 후원하는 `고섬 어워즈`는 독립 영화를 대상으로 한 시상식으로 매년 뉴욕에서 열리며 올해로 31회째를 맞았다.

한편, `오징어 게임`은 30일째 넷플릭스 TV 프로그램 부문 전 세계 1위(`플릭스 패트롤` 기준)를 유지하며 글로벌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