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이경, 영화 ‘심야카페’ 출연 확정…열일 행보 이어간다



배우 이이경이 영화 ‘심야카페’ 캐스팅을 확정 지었다.

2019년 MBC에서 방영된 드라마 ‘심야카페’를 원작으로 제작된 영화 ‘심야카페’는 부산 산복도로를 배경으로 지도에는 나오지 않는 시공 초월 ‘심야카페’에서 벌어지는 달콤쌉싸름 하면서도 유쾌한 힐링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극중 이이경은 훈훈한 외모에 친절한 성격까지 겸비한 파스타 집 셰프 ‘안태영’ 역을 맡았다. 안태영은 산복지구대의 깐깐한 여순경 남궁윤(채서진 분)과의 결혼을 앞두고 갑작스레 사라지게 되는 인물. 이에 이이경은 맞춤옷을 입은 듯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극에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최근 영화 ‘6/45’로 스크린 컴백을 알렸던 이이경은 영화 ‘심야카페’를 통해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그동안 영화 ‘히트맨’, ‘공조’에 이어 드라마 ‘암행어사:조선비밀수사단’, ‘으라차차 와이키키 1·2’, ‘붉은 달 푸른 해’, ‘검법남녀’, ‘고백부부’까지 다양한 작품을 통해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고 있는 이이경이 이번 작품을 통해 또 어떤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게 될지 기대를 모은다.

뿐만 아니라 현재 방영 중인 예능 ‘떡볶이집 그 오빠’와 `나는 SOLO <나는 솔로>’에서 재치 있는 입담과 탁월한 예능감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는 이이경.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는 그의 종횡무진한 활약은 계속해서 이어질 전망이다.

한편, 배우 이이경이 출연하는 영화 ‘심야카페’는 2022년 개봉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