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카남'(사진=방송 화면 캡처)

'와카남'(사진=방송 화면 캡처)


'와카남'에서 여에스더가 뇌동맥류 관리법 꿀팁을 전수했다.

19일 방송된 TV '와카남'에서는 여에스더가 게스트로 출연해 뇌동맥류에 대한 위험성을 설명했다.

이날 여에스더는 "심장병보다 무서운 게 뇌줄중이다"라며 "원인은 고혈압, 당뇨, 콜레스테롤, 흡연 등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여에스더는 "단추가 잘 안 끼워진다던가 발음이 어눌해지기도 하고 눈 앞에서 살짝 안 보였다가 다시 보이는 증상도 있고 얼굴을 긁으면 아픈데 내 몸이 내 살 같지 않다"라고 증상을 말했다. 또한, 여에스더는 "정상 체중을 유지하고 혈관을 말랑말랑하게 해야 한다"라며 "낫또와 청국장을 매일 조금씩 먹으면 좋다"라고 노하우를 전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