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최정윤 인스타그램

/사진=최정윤 인스타그램

배우 최정윤이 딸과 서울 데이트를 펼쳤다.

최정윤은 19일 자신의 SNS 계정에 "주말. 서울 상경"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남산 케이블카 타고 소원 열쇠에 '하늘을 날고 싶어요' 빌고"라며 "전망대에서 서울을 내려다보며 아이스크림"이라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 속 최정윤은 딸과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두 사람은 다정한 분위기를 연출하며 훈훈함을 더했다. 특히 최정윤은 "덕수궁 투어 다음 코스로 아쿠아리움, 마무리는 솜사탕. 내 사랑 최고"라는 글을 덧붙이며 깊은 모성애를 드러냈다.

게시물을 본 배우 황보라는 "최고 엄마"라는 댓글을 남기며 응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최정윤은 2011년 이랜드 그룹 부회장의 장남 윤태준과 결혼했다. 하지만 최근 파경 소식을 전했다. 윤태준은 1세대 아이돌 그룹 이글파이브로 활동했으나, 연예계를 떠난 뒤 사업가로 활동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