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로 떠나는 독일 맥주 축제 여행’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옥토버페스트’ 프로모션 진행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는 38층에 위치해 뷰맛집으로도 유명한 포차에서 10월 15일부터 31일까지 독일의 최대 맥주 축제인 ‘옥토버페스트(Oktoberfest)’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옥토버페스트는 매년 가을 독일 뮌헨에서 개최하는 세계적인 맥주 축제다. 독일어로 10월인 ‘Oktober’과 축제를 뜻하는 ‘Fest’가 합쳐진 단어로, 매년 평균 600만 명에 달하는 관광객이 찾아가는 세계 3대 축제로 유명하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관계자는 “가을 시즌 독일에서 열리는 옥토버페스트를 그리워하는 고객들을 위해 제주 감성과 더해진 이색 옥토버페스트를 재현할 예정이다”며 “파노라믹 뷰로 즐기는 도심과 바다, 활주로 등 제주 전경이 더해져 색다른 다이닝 경험을 제공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포차 옥토버페스트 안주 플래터는 프레첼, 카토펠푸퍼(독일식 감자전), 모둠 소시지(롤 소시지, 그릴드 소시지, 스모크 브랏으로 구성), 크리스피 삼겹살로 구성된다. 4인 메뉴 주문 시 맥주 소스가 곁들여진 슈바인스학세(독일식 족발)가 추가 제공되어 정통 옥토버페스트를 즐기기에 제격이며, 파울라너 바이스비어 300ml 맥주잔 2개를 선물로 증정해 특별함을 더한다.

이 외에도 모둠 콜드 컷(쿡살라미, 터키 햄, 모타델라, 본레스햄) 등 에피타이저(3종)와 슈바인학세 등 메인 요리(4종), 따뜻한 프레첼 푸딩과 흑맥주 아이스크림, 하트 진저브레드 디저트(2종) 메뉴도 단품으로 즐길 수 있다.

옥토버페스트의 정점인 맥주는 독일 국민 밀맥주로 유명한 파울라너 바이스비어를 비롯해, 청정 제주의 감귤향을 느낄 수 있는 제주 위트 에일 등 생맥주 3종과 병맥주 4종을 선보인다. 이 외에도 오직 포차에서만 맛볼 수 있는 칵테일 예거 밤, 포차 선셋, 포차 펀치, 메론바와 제주 최고층인 38층에서만 맛볼 수 있는 스페셜 칵테일 애프터 아워도 함께 즐길 수 있다.

포차는 한국의 길거리 포장마차 콘셉트로, 색다른 다이닝 경험을 제안한다. 오픈키친 형태로 되어있어 셰프들이 요리하는 모습을 직접 볼 수 있다는 점도 색다른 재미다. 특히 일몰 시간대가 되면 제주노을과 함께, 천장에 달린 알록달록한 등에 불을 밝혀 고즈넉한 감성을 더하며, 시간대별로 시시각각 변하는 제주만의 색감과 아름다운 전경을 감상할 수 있어 인기다. 비행기 이착륙 장면은 덤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