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류사업 연매출 `100억` 김준희의 "철저한 운동루틴"

방송인이자 의류 사업 CEO로 활동 중인 김준희가 바쁜 일상 속 근황을 전했다.

13일, 김준희가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서 테니스 운동에 열중인 근황을 전했다.

김준희는 "1년만에 테니스 시작이에요 가을 이맘때만 되면 빚을내서라도 해야 한다는 가을골프와 테니스 라는데.."라면서 "언제쯤 저는 업무 스케줄과 스트레스에서 벗어나 맘편히 여가를 즐길수 있을까요"라며 고민을 전했다.

그러면서 그는 "해야할일은 많은데 몸이 하나인게 너무 억울함, 친구들도 만나고 운동도 실컷하고, 여가를 즐길수 있는 날이 곧 오기를 일만하다 죽고싶진 않아요"라고 말하며 워커홀릭보다는 운동 등 자신만의 시간도 가지며 `워라벨`을 맞추고 싶은 마음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앞서 김준희는 런닝머신으로 하루를 시작한 모습을 공개. 넘사벽 몸매일 수 밖에 없는 철저한 운동루틴이 전한 바 있다.

한편 김준희는 지난해 5월, 연하의 비연예인 남성과 결혼해 함께 쇼핑몰을 운영 중이다. 김준희는 자신이 운영하는 쇼핑몰의 연매출이 100억 원이라고 밝혔던 바. 사업으로 바쁜 일상에서도 꾸준히 몸매관리하는 모습이 감탄을 자아낸다.

(사진=인스타그램)

장진아기자 janga3@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