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am 조권X이창민, 새 앨범 `Ballad 21 F/W` 개인 콘셉트 포토 공개…`시크+세련` 독보적 분위기



`명품 발라드 그룹` 2am이 신보의 개인 콘셉트 포토를 공개했다.

2am(조권·이창민·임슬옹·정진운)은 15일 0시 공식 SNS를 통해 새 미니앨범 `Ballad 21 F/W`(발라드 21 가을/겨울)의 조권, 이창민 콘셉트 포토를 선보이며 본격적인 컴백 프로모션에 돌입했다.

공개된 사진 속 조권은 올곧은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 한층 성숙해진 감성을 표현했다. 셔츠에 니트를 레이어드한 심플하고 댄디한 스타일링이 세련된 분위기를 풍긴다.

반면, 이창민은 시크하면서도 절제된 남성미로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자아냈다. 디테일한 손 제스처 등 여유로운 포즈가 마치 화보를 보는 듯한 느낌을 줘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처럼 2am은 첫 공개된 개인 콘셉트 포토를 통해 고급스러운 무드를 발산, 이후 공개될 임슬옹과 정진운의 콘셉트 포토에도 기대가 모인다.

2am은 다음달 1일 새 미니앨범 `Ballad 21 F/W`를 발표한다. 7년의 공백을 깬 완전체 컴백인 만큼 앨범 타이틀부터 `발라드`를 앞세워 국내를 대표하는 발라드 그룹의 위상을 입증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2am은 완성도 높은 명품 발라드곡들로 트랙리스트를 구성한 데 이어 비주얼 콘텐츠 등에도 많은 심혈을 기울여 완전체 컴백을 기다린 팬들의 기대에 부응할 전망이다.

2am은 그동안 `이 노래`, `죽어도 못 보내`, `전활 받지 않는 너에게`, `너도 나처럼`, `어느 봄날` 등 발라드 장르 안에서도 꾸준히 음악적 성장을 거듭해온 바, 신보 `Ballad 21 F/W`를 통해 한층 깊어진 음악성을 들려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2am은 오는 11월 1일 오후 6시 새 미니앨범 ‘Ballad 21 F/W’를 발표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