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I저축은행, 온라인햇살론 공급 확대…금리 1.3%p↓

SBI저축은행이 서민금융 공급 기능 강화를 위해 온라인햇살론 공급 확대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SBI저축은행은 과거 오프라인 채널과 저축은행중앙회의 SB톡톡 채널을 통해 온라인햇살론을 판매해 왔다.

하지만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개인, 자영업자 등 금융취약계층이 늘어남에 따라, 지원 확대를 위해 올초 자체 판매 시스템 개발에 착수해 지난 8월 도입을 완료했다.

온라인햇살론은 한도조회, 서류제출 및 약정 등 대출의 모든 과정이 온라인으로 진행되고 신청 당일 대출금을 받을 수 있어 긴급자금을 빠르게 마련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모든 과정이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만큼 서류처리 등에 필요한 비용이 절감돼 기존 햇살론에 비해 1.3%의 금리인하 효과가 있어 햇살론 이용자의 금리 부담을 낮출 수 있게 됐다는 설명이다.

SBI저축은행 관계자는 "그간 인터넷 환경에 익숙하지 않은 모바일 금융취약계층에 집중적인 금융지원을 실시해 왔지만 경기침체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은 분들이 늘어남에 따라 온라인 판매 채널 도입을 진행하게 됐다"며, "온오프라인 채널의 공급 확대를 통해 금융취약계층 분들이 안정적인 생활을 영위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서민금융기관의 역할을 충실히 이행하겠다"고 말했다.

SBI저축은행 온라인햇살론은 전용 홈페이지를 통해 상품안내와 한도조회, 대출신청 등 모든 업무가 가능하다.

장슬기기자 jsk9831@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