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불안한 장 상황 속 강보합 마감…외인·기관 `쌍끌이` 매수

불안한 증시 상황 속에 코스피가 강보합에 장을 마쳤다.

27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8.40포인트(0.27%) 오른 3,133.64에 거래를 마감했다.

외국인과 기관의 쌍끌이 매수에도 코스피 지수는 소폭 상승에 그쳤다.

수급 주체별로 살펴보면 외국인이 3,372억원 기관이 92억원 순매수했고 개인이 3,401억원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에서는 반도체 관련 종목이 강세를 보이며 삼성전자(0.52%), SK하이닉스(0.48%), 삼성전자우(0.42%), 삼성SDI(1.24%) 등이 상승 마감했다.

이밖에 LG화학(1.18%), 카카오(0.42%) 등도 상승했다.

반면 NAVER(-0.62%), 삼성바이오로직스(-0.22%), 현대차(-1.45%), 셀트리온(-2.55%) 등은 하락 마감했다.

코스닥은 약보합에 장을 마쳤다.

코스닥은 전 거래일보다 2.21포인트(0.21%) 떨어진 1,034.82에 거래를 마쳤다.

수급 주체별로는 기관이 1,527억원 순매도했고 개인과 외국인이 각각 1,356억원과 299억원 순매수했다.

원·달러 환율은 소폭 상승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0.30원(0.03%) 오른 1,176.80원에 종가가 결정됐다.

오민지기자 om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