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서구 자동차부품 공장 화재…"검은 연기 치솟아"

추석인 21일 인천 서구의 한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진화 중이다.

이날 오후 1시 38분께 서구 가좌동 한 자동차부품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화재 현장에서 검은 연기가 치솟으면서 70여건의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확인되지 않았다.

소방당국은 소방관 70여 명과 펌프차 등 장비 32대를 투입해 불을 끄고 있다.

소방당국은 진화 작업이 끝나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재산피해 규모를 조사할 예정이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