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세윤X장동민, `한쿡사람` 더블 MC 출격…데뷔 17년 만에 처음



유세윤과 장동민이 데뷔 17년 만에 처음으로 예능 MC로 호흡을 맞춘다.

두 사람은 티캐스트 E채널의 2021년 하반기 기대작 `한쿡사람`의 더블 MC로 확정됐다. 연예계 대표 절친으로 유명하지만 단둘이 MC로 나서는 것은 처음이다. 그동안 각종 코미디 프로그램, 예능, 토크쇼에서 최강 호흡을 자랑한 만큼 뜨거운 기대를 모은다.

`한쿡사람`은 국내 거주 중인 다양한 국적의 외국인 출연자들이 주인공이다. 회차마다 공통 주제로 브이로그를 제작해 우승자를 가리는 케이로그(K-Log) 토크쇼다. 전세계를 강타하는 `K` 열풍 속에서 외국인 시선으로 본 한국의 매력을 진솔하게 전할 예정이다.

장동민, 유세윤은 외국인 출연자들의 에피소드를 이끌어나갈 `한쿡사람`의 리더이자 MC다. 외국인들의 특별한 한국 경험을 공감하고, 그 속에서 웃음 포인트를 짚어낼 예정이다. 모처럼 `한쿡사람`에서 다시 만나 보여줄 끈끈한 호흡에도 관심이 쏠린다.

`한쿡사람`은 제작진의 화려한 이력도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무한도전` `나는 가수다` `놀러와` 등을 연출했던 이병혁 PD와 전세계 PD의 새 예능 프로그램이다. 또 `무한도전` `라디오스타` `무엇이든 물어보살`의 김태희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제작진과 출연진 모두 최고 예능꾼들이 뭉쳐 완성될 티캐스트 E채널의 `한쿡사람`은 향후 공개될 티저를 통해 서서히 베일을 벗는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