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 스테이씨, 데뷔 첫 1위 비하인드→소녀시대에 영상편지까지…틴프레시 매력에 `푹`



그룹 스테이씨(STAYC)가 오후의 나른함을 깨우는 틴프레시 에너지를 발산했다.

스테이씨 수민, 시은, 윤, 재이는 16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DJ 김신영은 신곡 `색안경(STEREOTYPE)`으로 데뷔 첫 음악방송 2관왕을 차지한 스테이씨를 축하하며 팡파레를 울렸다. 또한 스테이씨는 숙소가 업그레이드됐다며 "거실이 생겼다. 멤버들과 다같이 보낼 수 있는 공간이 생겨서 좋다"라고 말했다.

특히 `더쇼`에서 1위로 호명된 후 눈물을 보인 수민은 "생각지도 못 했다. 무대 밑에서 시은이를 봤는데 벌써 울고 있었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에 시은은 "`눈물이 나올까?`라고 생각했는데, 심장이 두근거리는 성격이 아닌데 엄청 떨리면서 울컥했다"라고 이야기했다.

김신영이 "스테이씨 소속사 대표님과 친분이 있는데 요즘 표정과 목소리에서 여유가 묻어난다. 여러분도 느낀 점이 있냐"라고 묻자, 시은은 "회사에서 잠깐 뵀는데 굉장히 인자하고 푸근한 목소리로 반겨주셨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윤은 "고기는 언제쯤 사주시냐"라며 귀여운 영상편지를 남겼다.

전작 `ASAP(에이셉)`의 `꾹꾹이춤`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스테이씨는 이번 `색안경`의 포인트 안무인 `아띵춤`을 설명하며 즉석에서 춤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또한 롤 모델 소녀시대에게 "선배님들을 보면서 꿈을 키웠다. `꾹꾹이춤` 춰주신 것을 보면서 환호했다. 정말 감사드리고 다음에 꼭 뵙고 싶다"라고 영상편지를 남기며 수줍은 팬심을 드러냈다.

끝으로 스테이씨는 "음악 방송과 컴백 전에 찍은 콘텐츠들이 앞으로 많이 올라올 예정이다. 시상식도 준비도 하고 있다"라고 앞으로의 활동 계획을 밝혔다. 또한 "2관왕도 하고, 많은 사랑 받고 있어서 행복하다. 사랑해 주시는 만큼 열일 하겠다"라고 팬들을 향한 인사도 잊지 않았다.

한편, 지난 6일 미니 1집 `STEREOTYPE(스테레오타입)`으로 컴백한 스테이씨는 타이틀곡 `색안경`으로 벅스 실시간 음원 차트 최정상에 올랐고, 초동 판매량 114,203장을 기록하며 역대 걸그룹 단일 앨범 초동 판매량 순위 8위에 등극하는 등 `4세대 대표 그룹`으로서 의미 있는 성과를 써내려가고 있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