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승훈, ‘피타는 연애’ 캐스팅…남규리X김민석X송재림과 남북공조 호흡 예고



배우 전승훈이 JTBC스튜디오 제작 ‘피타는 연애’에 출연한다.

전승훈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는 “전승훈이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피타는 연애’에 남북연합군 특수부대 소속 장철규 역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군입대한 남한 월드 스타와 북한 여전사가 벌이는 덜덜하고 달달한 남북공조 연애&통일 프로젝트 ‘피타는 연애’는 살벌한 북한 여자 특전사 백영옥(남규리 분)과 남자 주인공인 월드 스타 로이드(김민석 분)가 펼치는 이야기로, 최근 송재림이 북한 특전사 ‘성재훈’ 역으로 캐스팅된 사실을 밝혀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191cm의 키에서 뿜어내는 강렬한 이미지 속에 순수함을 감추고 있는 전승훈 역시 북한군 장철규로 ‘피타는 연애’에 빠져서는 안 될 감초 매력을 더할 예정이다. 장철규는 귀여움과 헐크 같은 피지컬을 모두 갖춰 반전미가 넘치는 팀의 막내로, 전승훈의 이미지에 딱 맞는 배역이다.

tvN 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1억개의 별’로 데뷔한 전승훈은 영화 ‘조선주먹’, ‘영수야’, ‘운봉’, ‘아수라도’ 등에 이어 최근 티빙 오리지널 ‘샤크: 더 비기닝’에 출연해 다시 한번 존재감을 뽐냈으며, ‘피타는 연애’에서 더욱 높아진 비중의 캐릭터 장철규를 맡아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피타는 연애’는 내년 상반기 공개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