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셔닝에 엑스그립 적용…K2, 안전 산행 위한 등산화 출시

아웃도어 브랜드 K2가 가을 산행 시즌을 맞아 최상의 착화감을 선사하는 등산화 ‘크루져’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K2가 선보인 ‘크루져’는 신발 내부 체적이 기존 등산화보다 넓은 와이드 핏이 적용돼 발등이 높거나 넓은 발볼에도 편안한 착화감을 제공한다.

이중창 형태로 미드솔(중창)이 적용돼 쿠셔닝이 뛰어나며, 충격 흡수를 도와 장시간 착용해도 발이 편안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바위가 많은 한국 산악 환경에 특화된 아웃솔로 접지력이 뛰어난 엑스그립(X-GRIP)을 적용해 거친 산길에도 미끄러지지 않고, 땀 흡수와 쿠션감이 뛰어난 플라이핏폼 인솔을 적용해 장시간 착화에도 발을 쾌적하게 유지시켜주는데 도움을 준다.

방수, 방풍, 투습 기능이 뛰어난 고어텍스 소재를 적용해 갑작스러운 날씨와 환경 변화에도 무리없이 착용 가능하다. 발을 단단하게 잡아주는 일반 신끈으로 설계되었으며, 남녀공용으로 블랙 색상으로 출시됐다. 가격은 26만 9천 원.

K2 신발기획팀 신동준 부장은 “가을 산행을 안전하게 즐기기 위해서는 장시간 착용에도 발에 무리가 없고, 착화감이 우수한 등산화를 고르는 것이 중요하다”며 “크루져는 쾌적하고 편안한 착화감은 물론 쿠셔닝과 접지력이 우수해 안전하고 편안한 산행을 도와줄 것”이라고 전했다.

신선미기자 ss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