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컬의 신’ 하동균, 10월 단독 콘서트 `Here I am` 개최…16일 티켓 오픈



가수 하동균이 단독 콘서트로 돌아온다.

하동균은 오는 10월 15일부터 17일까지 3일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마스터카드홀에서 `2021 하동균 단독 콘서트 히어 아이 엠(Here I am)`을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하동균이 약 2년 만에 여는 콘서트라 음악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을 전망이다. 특히 마지막 회차인 오는 10월 17일 공연은 오프라인과 온라인에서 동시 진행돼 더 많은 관객들이 하동균의 명품 라이브를 감상할 수 있다.

온라인 공연은 지금까지 시도하지 않았던 송출 방식을 선보인다. 무대 위 공연 실황과 사전 제작된 라이브 영상을 다양하게 조합해 관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안겨줄 것이다.

가요계를 대표하는 `보컬의 신`이라 불리는 하동균은 호소력 짙은 목소리와 독보적인 가창력은 물론, 다채롭고 풍부한 구성으로 무대를 꽉 채울 예정이다. 깊어지는 가을에 걸맞은 하동균의 짙은 감성을 만끽할 수 있는 `2021 하동균 단독 콘서트 히어 아이 엠`을 향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2021 하동균 단독 콘서트 히어 아이 엠` 티켓 예매는 16일 오후 8시 인터파크 티켓에서 단독 오픈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