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마, 첫 정규앨범 `DON`T DIE COLORS` 예판 오픈…LP 바이닐 출시로 엿본 자신감



아티스트 따마(THAMA)가 첫 정규앨범을 LP로도 선보인다.

아메바컬쳐는 지난 14일 공식 SNS를 통해 따마의 첫 번째 정규앨범 `DON`T DIE COLORS (돈 다이 컬러스)`의 앨범 커버 이미지와 프리오더 공지를 연이어 게재하며 음악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유니크한 제목에 어울리는 강렬한 앨범 커버 이미지가 `DON`T DIE COLORS`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키고 있다. 흑백 사진 속 인물들의 힙한 모습이 1980년대 자유로운 분위기를 연상시킨다. 따마는 제목과 커버 이미지만큼 독보적인 색채의 음악으로 `DON`T DIE COLORS`를 꾸렸다.

프리오더 공지를 통해서는 따마의 이번 `DON`T DIE COLORS`가 CD는 물론, 한정판 LP 바이닐 형태로도 발매된다는 소식을 확인할 수 있다. 따마는 데뷔 후 첫 피지컬 앨범 발매에 LP 바이닐 형태를 같이 준비하며 이번 앨범의 완성도에 공을 들이고 있다. LP 바이닐 발매라는 이례적인 시도에서 따마의 자신감 또한 엿볼 수 있다.

힙합, R&B, 소울, K-POP, 인디 등 장르의 경계를 뛰어넘는 올라운더 프로듀서이자 싱어송라이터 따마는 `DON`T DIE COLORS`를 통해 첫 정규앨범에 걸맞는 알차고 풍성한 음악들을 준비했다. 6팀의 피처링 참여가 예고돼 그 정체를 추측하는 재미도 이어지고 있다. 그간 강다니엘, 기리보이, 다이나믹 듀오, 엑소, NCT 127 등 유명 아티스트들과 협업해온 따마의 새로운 파트너가 누구일지 기대된다.

주목 받는 R&B 아티스트 따마의 첫 번째 정규앨범 `DON`T DIE COLORS`는 오는 2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따마가 데뷔 후 처음 발매하는 피지컬 CD 앨범은 오는 29일부터, LP 바이닐 앨범은 제조 공정으로 인해 10월 20일부터 각각 출고될 예정이다. `DON`T DIE COLORS`의 피지컬 CD, LP 바이닐 앨범 예약 판매는 16일부터 모든 온라인 음반 판매 사이트에서 시작된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