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한국신용데이터 맞손…"데이터 정교 분석"

우리카드가 한국신용데이터와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고 15일 전했다.

우리카드는 이번 협약을 통해 개인사업자 CB 활용, 가맹점 데이터 분석 등 분야의 제휴를 통해 사업을 준비할 계획이다.

한국신용데이터는 사업자 경영 관리 서비스 `캐시노트`를 운영하며 80만명 이상의 가입자를 확보한 업체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업무협약을 통해 이용자에게 더 편리한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한국신용데이터와 가맹점 특화 상품 출시, 개인사업자 CB 활용, 가맹점 데이터 분석 등 각 사업별로 다양한 방면의 제휴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호진기자 auva@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