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사 55곳 참여 `온라인 채용박람회`…고승범 "신규 인력 채용해달라"

은행, 보험 등 국내 금융사 55곳이 참여하는 온라인 채용의 장이 열렸다.

금융위원회는 8일부터 이틀간 은행연합회, 금융투자협회, 생명보험협회, 손해보험협회, 여신금융협회, 저축은행중앙회 등 6개 금융협회가 온라인 금융권 공동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은 이번 공동 채용박람회에서 은행, 지방은행, 증권사, 카드사, 공기업 등 41개 금융사 인사담당자는 박람회 기간 채용 전형, 인재상, 취업 준비생이 자주 묻는 질문 등을 주제로 채용 설명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 6개 금융협회와 KB국민·신한·하나·우리·농협·기업 등 6개 은행은 현직자가 직접 취업 전략과 각 회사의 특징을 소개하는 `현직자 토크콘서트`를 준비했다.

특히 기업·농협·신한·우리·하나·국민 등 6개 시중은행은 AI 역량평가 평가 우수자 1,726명을 대상으로 1대1 비대면 면접을 실시해 우수한 평가를 받은 지원자 30%에게 향후 공채 1차 서류전형 면제 혜택을 준다.

실시간 채용 상담을 신청한 1,054명은 화상회의 플랫폼 줌을 통해 43개 금융기관 담당자와 채용에 관한 질문과 답변을 주고받을 수 있다.

아울러 박람회 홈페이지에서는 전 금융권 기업의 채용 일정과 인적성·직무검사, 인공지능(AI) 자기소개서 분석 등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고승범 금융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금융환경이 급변하고 불확실성이 클수록 유능한 인재 채용이 가장 확실한 가치투자인 만큼 신규 인력 채용에 각별히 관심 가져달라"면서 "이번 박람회가 청년들의 꿈을 여는 자리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전민정기자 jmj@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