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이티지엠피, 2분기 영업이익 67억원...전년비 263%↑

브이티지엠피는 2분기 매출액 513억원, 영업이익 67억원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94%, 263% 증가했다.

이에 따라 회사는 올해 상반기 매출액이 지난해보다 57% 늘어난 956억원, 영업이익은 129% 증가한 127억원을 달성하며 실적을 대폭 성장시켰다.

일본 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는 코스메틱 브랜드 브이티코스메틱이 회사의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브이티코스메틱의 시그니처 제품인 `시카 데일리 수딩마스크`는 지난해 일본의 역직구몰인 큐텐(Qoo10)에서 올해 종합 품목 랭킹 1위를 기록했고, 라쿠텐(Rakuten)의 베스트 코스메틱 스킨케어 3위에 선정 되기도 했다.

회사측은 일본 온라인 시장의 성장과 더불어 하반기 `슈퍼히알론` 라인 등의 런칭으로 이온몰(AEON Mall), 프라자(Plaza), 로프트(Loft) 등의 주요 매장과 드럭스토어 등 오프라인 시장 본격 공략을 할 방침이다.

회사 관계자는 "중화권 시장에 ‘시카’의 신규라인 런칭을 예정하고 있다"며 "이에 따른 하반기 매출 증가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선엽기자 sy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