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49세 백신 예약, 네이버·카카오 인증서로 가능해진다

오는 9일부터 네이버와 카카오 앱을 통해 만 18~49세 청장년층 대상 백신 접종 예약이 가능해졌다.

네이버와 카카오는 질병관리청과 협력해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에 카카오 인증서 로그인을 제공했다고 5일 밝혔다.

네이버와 카카오 앱에서 인증서를 미리 발급받으면 예약 날짜에 인증서로 로그인해 쉽고 빠르게 접종 예약을 할 수 있다.

네이버앱의 경우 첫 화면을 위에서 아래로 당기거나, 상단에 위치한 `Na.` 혹은 프로필 이미지를 클릭하면 인증서 발급이 가능하다.

카카오 인증서에선 카카오톡 더보기 탭에서 약관 동의와 본인 확인을 거쳐 만들 수 있다.

이번 백신 접종 대상자는 만 18세부터 만 49세까지로 약 1,700만 명이다.

사전예약은 자신의 주민등록번호의 생년월일 끝자리와 같은 날 오후 8시부터 익일 오후 6시까지 가능하다.

양현주기자 hjyan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