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유업이 100% 유기농 원료만 사용한 우리 아이를 위한 간식 ‘야채채움 키즈’ 제품을 리뉴얼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유기농 인증 주스 ‘야채채움 키즈’는 철저하게 관리된 재배 환경에서 자란 27가지 유기농 과일과 야채를 담았다. 4가지 첨가물(산도조절제, 천연향료, 안정제, 증점제)을 사용하지 않았으며, 설탕이나 시럽 대신 과일 야채만으로 만든 어린이 주스이다.

27가지 과일과 야채가 담겨 있는 야채채움 키즈는 한 팩으로 우리 아이의 하루 야채과일 권장량 부족분을 채우기에 충분하다.

야채채움 키즈는 아이가 마시기 적당한 115ml의 컴팩트한 용량과 보관이 용이한 테트라팩 용기를 사용하여 언제 어디서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야채채움 키즈는 사과, 당근, 오렌지, 토마토 함유 비중이 더 높은 상큼한 ‘초록’ 제품과 포도, 사과, 레드비트 함유 비중이 더 높은 달콤한 ‘보라’ 제품으로 2종 리뉴얼 출시됐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이번에 리뉴얼 출시한 ‘야채채움 키즈’ 제품은, 주스를 마시는 아이를 위해 100% 유기농 원료와 4가지 첨가물을 넣지 않은 주스”라며 “아이들이 과일과 야채 섭취에 있어 더욱 친근하게 접할 수 있도록 패키지 디자인에 신경을 쓰면서, 맛과 영양 밸런스를 생각한 제품이다”고 말했다.
조세일보 / 박병우 전문위원 pabw@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